[ 언제일까/ 장영채 ]
[ 언제일까/ 장영채 ]
  • 이시향
  • 승인 2024.06.04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언제일까/ 장영채 ]

 

 

 

 

 

 

 

 

 

 

 

 

 

 

 

 

 

 

 

 

이말 저말 하려다
시절이 어수선하여
벌어진 입 다물지 못하고
이제나 저제나
말할 때를 기다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