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유엔식량농업기구 파트너십 부문 수상
울산시, 유엔식량농업기구 파트너십 부문 수상
  • 정두은 기자
  • 승인 2024.06.1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최초이자 역대 지방정부 최초
시 "수상 상금 5천달러에 5천달러 추가해 식량 어려움 겪는 나라에 기부 예정"
울산시청
울산시청

[울산시민신문] 울산시는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유엔식량농업기구(FAO) 시상식에서 파트너십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파트너십 부문에서 영국 국제농업생명과학센터(CABI)와 공동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우리나라에서 처음이며, 연구기관이 아닌 지방정부가 수상하는 경우도 최초다.

시는 2022년 12월 우크라이나 기금 1억 원 공여, 청년인재육성사업, 도시숲 연수 사업 등 다수의 국제개발협력(ODA) 사업을 시행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수상 상금 5000달러에 5000달러를 추가해 총 1만 달러를 식량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나라에 기부할 예정이다.

유엔식량농업기구는 기아 퇴치 및 영양 개선, 식량 불완전 완화 등을 목적으로 설립된 유엔 산하 농업 전문 기구다.

유엔식량농업기구 시상식은 세계적인 식량 위기와 식량 안보 문제에 대한 대응을 장려하고, 농업과 식량 분야 혁신 촉진을 위해 2021년 발족했다. 파트너십 부문, 혁신 부문, 공로 부문, 챔피언 부문 등으로 구성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